홍법문화재단 우크라이나 난민 구호 기금 6000만원 쾌척
등록일 : 2022-07-07 동영상 

이사장 정우스님 7월6일 총무원장 원행스님에게 전달
​​​​​​​종단, 7월18일 주한 우크라 대사에 20만 달러 전달 예정



운조당 홍법스님의 가르침을 이어 대사회적인 보살행 실천에 앞장서고 있는 홍법문화재단이 우크라이나 평화를 염원하며 종단에 거금을 쾌척했다.

홍법문화재단 이사장 정우스님과 서울 구룡사 주요 소임자 스님들은 7월6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공익법인 아름다운동행 이사장인 총무원장 원행스님에게 우크라이나 난민 구호 기금으로 6000만원을 전달했다.

정우스님은 “우크라이나가 전쟁으로 초토화된 자국을 재건하는 데 1000조원 가까이 든다는 뉴스를 접하고 전쟁의 무서움을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됐다”며 “불전함을 우크라이나 성금함으로 지정하고 기금을 모았고 또 모이면 전달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6·25전쟁이 발발했을 때 70년대 중반까지 여러 나라로부터 도움을 받았기 때문에 우리도 우크라이나를 돕겠다는 마음을 더 내야 한다”고 덧붙였다.

총무원장 원행스님도 감사의 뜻을 전하며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관 측에 직접 기금을 전달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조계종은 7월18일 오후3시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 4층 접견실에서 드미트로 포노마렌코 주한 우크라이나 대사에게 우크라이나 구호 기금으로 총 20만 달러를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총무원 사회부장 원경스님과 아름다운동행 상임이사 일화스님 등이 배석했다.